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가족 여행
    하루이야기/Somewhere 2020. 5. 6. 02:16

    사회적 거리두기가 드디어 끝자락이라는 생각에 포천에 있는 펜션으로 벼르고 벼르던 가족 여행을 떠나왔다. 흐릿한 날씨를 걱정하며 이동 갈비 직판장에 들러 갈비를 사고 밀막걸리가 원조라고 하는 일동 막걸리도 한 병 샀다. 서둘러 움직였는데도 펜션에 도착하니 뉘엿뉘엿 해가 진다. 해가 드리우는 나무들엔 녹색이 벌써 짙다.

    부랴부랴 스파도 하고 맛있는 것도 먹고 알찬하루를 보내고 나니 이제야 봄을 느낀다.
    날씨는 벌써 여름인데 뭔지 모를 새로운 설렘이 다가오는 느낌이다.

    댓글 0

Designed by Tistory.